롯데면세점, 印尼 관광객 2천여 명 유치
롯데면세점, 印尼 관광객 2천여 명 유치
  • 박서준
  • 승인 2019.03.2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

[이슈플러스 박서준 기자] 롯데면세점이 다국적 고객 확보를 위해 인도네시아 알리안츠 소속 단체관광객 2천여 명을 롯데면세점 명돈본점으로 유치했다.

롯데면세점은 28일 이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사드사태로 직격탄을 맞은 중국 시장에 머물지 않고 동남아, 러시아 등으로 고객 국적 다변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롯데면세점은 지난해 빅마켓 담당과 대만 해외 사무소를 추가로 신설했다. 이에따라 지난해 4분기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은 동남아 관광객의 매출이 전년 동기간 대비 45% 이상 증가하는 성과를 봤다.

이번 인도네시아 단체관광객은 회사에서 포상으로 제공하는 인센티브 관광차 한국을 방문하는 것이다. 단체는 지난 25일 900여 명과 오는 4월25일 1100여 명으로 2회에 걸쳐 입국한다. 

정삼수 롯데면세점 판촉부문장은 "동남아 등 다국적 관광객의 매출 비중을 높이기 위한 방법을 끊임없이 강구하고 있다”며 "장기적인 사업 플랜 구축을 통해 중국 중심의 체질에서 벗어난 인바운드 고객 유치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모음
오늘의최신기사 hot
당신이 좋아 할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네티즌댓글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