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질 회계사, 회계사회가 직접 검찰 고발·영구퇴출 시킬 것"
"갑질 회계사, 회계사회가 직접 검찰 고발·영구퇴출 시킬 것"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9.10.08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 ⓒ컨슈머데이터뉴스DB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 ⓒ컨슈머데이터뉴스DB

[컨슈머데이터뉴스 김희주 기자] 한국공인회계사회가 갑질 행위를 하는 회계사를 직접 고발하는 등 강력 조치에 나서겠다고 엄포를 놨다.

한국공인회계사회는 8일 오전 서대문구 공인회계사회 회관에서 '상장회사 감사 회계법인 대표자 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상장사 감사인으로 1차 등록된 20개 회계법인의 대표이사, 품질관리실장, 감사부문 대표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최중경 공인회계사회 회장은 이날 "표준감사시간,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 시행 과정에서 감사인의 '갑질' 등 부적절한 행위와 위법 행위가 있을 경우 검찰 고발 등 강력 조치를 통해 탈선 감사인을 영구퇴출 시키겠다"고 말했다.

금융 당국은 대우조선해양 등 회계부정 사건이 잇따르자 외부감사법을 대폭 개정했고 이에 따라 올해 11월 말 이후 시작되는 회계연도부터는 상장사 감사인 등록제, 주기적 감사인 지정제 등이 시행된다. 이들 제도가 시행되면 감사인의 독립성과 책임이 강화되지만 피감 회사로서는 감사 보수 상승 등 부담이 커질 우려도 있다.

이에 최 회장은 회계개혁의 성공을 위한 회계사의 역할과 책임을 강조했다. 다른 회의 참석자들도 회계개혁의 목적이 기업의 건전한 경영과 국민 경제 발전에 이바지하는 데 있음을 분명히 하면서 외부감사인 행동강령과 실무지침을 준수하기로 다짐했다.

공인회계사회는 "감사인의 갑질 행위가 있을 경우 공인회계사회의 '외부 감사 애로사항 신고센터'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오늘의최신기사 hot
당신이 좋아 할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네티즌댓글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28길 10 109동, b101 MBP 10-265호
  • 대표전화 : 02-6951-5070
  • 팩스 : 02-324-8980
  • 사업자등록번호 : 283-38-004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수
  • 법인명 : 컨슈머데이터뉴스
  • 제호 : 컨슈머데이터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52342
  • 등록일 : 2018-05-10
  • 발행일 : 2018-05-10
  • 발행인·편집인 : 이병욱
  • 컨슈머데이터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컨슈머데이터뉴스. All rights reserved. 문의 및 제보 : edit1@consumerdata.co.kr
ND소프트